LG엔솔, 협력사 대상 ‘RE100 온라인 설명회’ 열어
LG엔솔, 협력사 대상 ‘RE100 온라인 설명회’ 열어
  • 최창민 기자
  • 승인 2021.09.03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에너지솔루션
사진=LG에너지솔루션

[화이트페이퍼=최창민 기자] LG에너지솔루션이 협력 회사와 함께 ‘RE 100’ 전환에 적극 나선다.

LG에너지솔루션은 지난 2일과 3일에 걸쳐 1차 협력 회사 30여곳을 대상으로 ‘RE100 온라인 설명회’를 열었다고 3일 밝혔다.

이 자리에서 LG에너지솔루션은 재생에너지 관련 글로벌 동향, 향후 공급망 재생에너지 전환 목표, 조달방안 등을 공유하고 협력 회사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또 국가별·지역별 제도와 여건을 고려해 협력 업체들이 최적의 재생에너지 전환 계획을 수립하고 실행할 수 있도록 관련 노하우를 전수하는 등 지속적인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LG에너지솔루션이 협력 회사들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명회를 진행한 것은 배터리 제조 과정에서 나오는 상당 부분의 온실가스는 배터리 소재인 양극재, 음극재, 분리막 등을 생산하는 과정에서 발생하기 때문이다.

배터리 1킬로와트시(kWh)당 발생하는 온실가스 배출량을 100으로 가정할 경우 70이상이 원재료 공급망에서 발생한다.

원재료 공급망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의 상당 부분은 전력 소비로부터 발생한다. 배터리 제품의 친환경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원재료 협력 회사의 사용 전력을 재생에너지로 전환하는 것은 세계적인 추세다.

이에 LG에너지솔루션은 온실가스 배출량이 상대적으로 높은 배터리 소재인 양극재와 음극재 등 주요 소재 협력 회사를 대상으로 ‘RE 100’ 전환을 우선적으로 추진하고 나머지 소재에 대해서도 오는 2030년까지는 순차적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지원해나갈 계획이다.

LG에너지솔루션 관계자는 "글로벌 친환경 배터리 선도 기업으로 재생에너지 전환, 공정 개선을 통한 에너지 효율 향상, 고효율 설비 도입 등을 적극 추진해 오는 2050년에는 온실가스 배출을 완벽하게 제로(Zero)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