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웰푸드, 세이브더칠드런과 12년째 후원 협약 체결
롯데웰푸드, 세이브더칠드런과 12년째 후원 협약 체결
  • 최승우 기자
  • 승인 2024.06.19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약서를 체결한 롯데웰푸드 이창엽 대표(왼쪽)와 세이브더칠드런 정태영 총장 (사진=롯데웰푸드)
 협약서를 체결한 롯데웰푸드 이창엽 대표(왼쪽)와 세이브더칠드런 정태영 총장 (사진=롯데웰푸드)

[화이트페이퍼=최승우 기자] 롯데웰푸드(옛 롯데제과)가 국제아동권리 NGO 세이브더칠드런과 18일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세이브더칠드런 본사에서 후원 협약 체결식을 가졌다. 

체결식에는 이창엽 롯데웰푸드 대표, 배성우 마케팅본부장, 정태영 세이브더칠드런 코리아 총장, 김희권 ESG사업부문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롯데웰푸드는 ▲지역아동센터 ‘해피홈’ 12호 건립 ▲지역 아동센터 개보수 및 영양지원사업 ▲문화체험활동 ‘해피피크닉’ 등 세이브더칠드런의 ‘농어촌지역 영양지원사업’을 지원하게 된다.

‘해피홈’ 프로젝트는 롯데웰푸드와 세이브더칠드런이 올해로 12년째 진행하고 있는 대표적인 사회공헌사업이다. 빼빼로 판매수익금의 일부로 지역아동센터를 건립하는 프로젝트로, 매년 1개관씩 설립하고 있다. 올해 11월 완공을 앞둔 ‘해피홈’ 12호점은 경남 남해군에 위치한 다함께돌봄센터 내에 건립될 예정이다.

이창엽 롯데웰푸드 대표이사는 “빼빼로가 받은 고객 사랑을 나누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지속해 왔다”며 “앞으로도 지역 아이들의 놀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세이브더칠드런과 협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