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뱅크 찾은 아프리카 은행협회장들 
토스뱅크 찾은 아프리카 은행협회장들 
  • 고수아 기자
  • 승인 2024.06.18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성과 성장성을 이끌어내는 기업문화에 대해 논의
사진=토스뱅크
토스뱅크 이은미 대표(왼쪽 세번째)가 18일 오전 서울 강남구 토스뱅크 사옥에서 아프리카 3개국(나이지리아·보츠와나·모리셔스) 은행협회 관계자들과 참석자들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토스뱅크)

[화이트페이퍼=고수아 기자] 아프리카 대륙에서 중요한 경제적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 보츠와나, 나이지리아, 모리셔스의 은행협회 및 남아프리카 개발 공동체 은행협회 회장 및 임원들이 방문해 토스뱅크의 혁신성과 성장성, 기업문화에 대해 주목했다.

토스뱅크는 18일 오전 남아프리카 개발 공동체 은행협회(Southern African Development Community Banking Association)를 비롯해 보츠와나 은행협회(Banking Association of Botswana), 나이지리아 은행협회(The Bank Directors Association of Nigeria), 모리셔스 은행협회(Mauritius Bankers Association Limited) 회장 및 임원단 6명이 서울 강남구 토스뱅크 사옥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토스뱅크에서는 이은미 대표와 김지웅 최고전략책임자(CSO)도 참석했다.

남아프리카 개발 공동체 은행협회와 아프리카 3개국(보츠와나, 나이지리아, 모리셔스) 은행협회는 각국의 금융 산업 성장과 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주요 기관으로서, 이번 방문을 통해 토스뱅크의 혁신성과 성장성을 이끌어내는 기업문화에 대해 논의했다.  
 
토스뱅크는 유연한 조직 문화와 고객 중심의 서비스, 데이터 기반 의사 결정 등을 통해 다양한 혁신 금융 서비스들을 내놓고 있다. 이에 아프리카 방문단은 토스뱅크가 인터넷전문은행으로서 이뤄온 혁신성과 성장성을 성공적인 모델로 평가하며 이 같은 혁신을 아프리카 대륙에서 선보이기를 희망했다.
 
이번 토스뱅크를 방문한 남아프리카 개발공동체 은행협회는 남아프리카 개발공동체(SADC, Southern African Development Community) 회원국 은행들 간의 협력을 촉진하기 위해 설립된 협회로, 은행 산업의 표준화, 규제 조화, 금융 서비스 개선 및 금융 통합을 촉진하여 지역 경제 협력을 강화하는 데 힘쓰고 있다. 보츠와나와 나이지리아, 모리셔스는 아프리카 대륙에서 경제 성장 가능성이 비교적 높은 국가들로, 경제 및 금융 산업의 성장 잠재력이 큰 나라로 주목받고 있다.
 
토스뱅크 관계자는 “이번 방문을 통해 우리의 혁신적인 금융 서비스와 업무 방식 및 기업문화를 소개할 수 있어 뜻깊다”며, “이번 논의를 바탕으로 지속적인 네트워킹과 파트너십 관계를 구축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