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마이샵 전통시장 지원 쿠폰, 타 지역 고객 유입 효과 커
신한카드 마이샵 전통시장 지원 쿠폰, 타 지역 고객 유입 효과 커
  • 고수아 기자
  • 승인 2024.06.14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체 이용 고객 중 40대 이하 고객 비중 74.6% 차지
사진=신한카드

[화이트페이퍼=고수아 기자] 신한카드(사장 문동권)는 마이샵 전통시장 지원 쿠폰 사용 내역을 분석한 결과, 타 지역에서 지역 내 전통시장에 방문해 사용한 고객이 47%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14일 밝혔다.

전통시장이 위치한 지역(시,도)에 거주하는 고객이 해당 전통시장에서 사용한 비율은 53%로 집계됐다.

또, 전체 이용 고객 중 40대 이하 고객이 74.6%를 차지, 젊은 고객층이 대부분을 차지했다.

이는 신한카드가 지난 4월 22일부터 5월 말일까지, 신한 SOL페이(이하 신한쏠페이)의 ‘마이샵’을 통해 캐시백 쿠폰을 발급받은 후 전통시장을 이용한 고객을 대상으로 한 것이다.

신한카드는 마이샵의 전통시장 지원 마케팅이 전통시장이 위치한 지역 외 고객들의 해당 지역 전통시장 방문을 늘리고, 젊은 고객들의 유입 및 소비를 확대하는 효과를 거둔 것으로 분석했다.

또 전통시장 리뷰 이벤트 등을 진행하면서 공유된 고객 작성 리뷰가 앞으로도 더 많은 고객들의 방문을 유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한카드는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상생 마케팅의 일환으로 전국 27개 전통시장과 제휴, 4천여개의 가맹점에서 2~3개월 무이자 할부 및 캐시백 혜택을 지난 4월 22일부터 6월 말일까지 제공하고 있다.

지난 5월 말일까지 1만원 이상 결제 고객에게 3천원 캐시백을 제공했으며, 오는 30일까지 1만 원 이상 결제 시에도 3000원 캐시백을 다시 받을 수 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신한쏠페이의 ‘마이샵쿠폰’에서 ‘전통시장 응원 프로젝트’ 쿠폰을 혜택 담기 하면 된다. 이후 가맹점에서 1만원 이상 결제 시 결제 계좌로 캐시백된다. 자세한 내용은 신한쏠페이 및 신한카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하반기에도 전통시장을 중심으로 지역 상권 부흥을 위한 상생 마케팅을 진행할 예정이며, 더 많은 전통시장 및 가맹점들의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