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오츠카, 경남도와 ‘근로자 폭염재해 예방’ 업무협약
동아오츠카, 경남도와 ‘근로자 폭염재해 예방’ 업무협약
  • 최승우 기자
  • 승인 2024.06.05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동아오츠카)
(사진=동아오츠카)

[화이트페이퍼=최승우 기자] 동아오츠카가 경상남도와 ‘경상남도 근로자 폭염재해 예방 및 안전한 일터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동아오츠카는 경남도가 여름철 근로자 온열질환 등 산업재해를 예방하기 위해 출범한 폭염방위대의 주관 기관으로 나선다. 폭염방위대에는 고용노동지청, 안전보건공단 경남지역본부, 한국가스공사 부산경남지역본부, 대한적십자사 경남지사 등 6개 기관이 유관기관으로 동참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기관은 폭염예방을 통한 근로자 안전관리 활동 강화를 목적으로  공동 협력한다. 동아오츠카는 폭염 및 온열질환 예방 교육 및 솔루션 지원, 온열질환 예방 프로그램 및 포카리스웨트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동아오츠카는 2022년부터 행정안전부,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폭염 및 온열질환 예방을 위한 ‘폭염 극복 캠페인’을 벌인 바 있다.

박철호 동아오츠카 대표이사 사장은 “올해 기록적인 폭염이 예상되는 가운데 근로자들의 안전 문화 확산에 앞장서겠다”며 “근로자 산업재해 예방뿐만 아니라 농어촌 및 전국 취약계층 온열질환 극복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