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체형 세탁건조기, 삼성 '비스포크 AI 콤보' 1만대 판매 돌파
일체형 세탁건조기, 삼성 '비스포크 AI 콤보' 1만대 판매 돌파
  • 박세리 기자
  • 승인 2024.04.11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스토어 대치점에서 국내 누적 판매량 1만대를 돌파한 ‘비스포크 AI 콤보’를 소개하는 모습(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스토어 대치점에서 국내 누적 판매량 1만대를 돌파한 ‘비스포크 AI 콤보’를 소개하는 모습(사진=삼성전자)

[화이트페이퍼=박세리 기자] 삼성전자는 지난 2월 출시한 일체형 세탁건조기 ‘비스포크 인공지능(AI) 콤보’가 국내 히트펌프 방식 세탁건조기 시장에서 처음으로 누적 판매 1만대를 돌파했다고 11일 밝혔다.

삼성전자 비스포크 AI 콤보는 출시 3일 만에 1000대, 12일 만에 3000대 판매에 이어 지난 주말에 1만대 판매를 넘어섰다.

비스포크 AI 콤보는 세탁기와 건조기 기능이 하나로 합쳐진 일체형 세탁건조기 제품으로, 세탁물 이동 없이 세탁부터 건조까지 한 번에 가능하다. 또 세탁기와 건조기를 각각 설치할 때보다 설치 공간을 약 40% 절약할 수 있다는 점 등이 인기 요인으로 꼽힌다. 세탁 용량 25㎏, 건조 용량 15㎏의 대용량으로, 킹사이즈 이불 빨래도 가능하다.

특히, 일체형 제품이면서도 고효율 인버터 히트펌프 기반으로 단독 건조기 수준의 건조 성능을 구현했단 점이 인기 요인으로 꼽힌다. 셔츠 약 17장인 3kg의 빨래를 건조할 때 드는 비스포크 AI 콤보의 건조 시간과 에너지 사용량은 일반 건조기와 유사하다.

일반 건조기 기준으로 비교하면 삼성전자 20kg 용량 건조기의 1회 건조 시 소비전력량은 1989.1와트시(Wh), 1kg당 소비 전력량은 147.5wh, 연간 소비전력량은 318.3킬로와트시(kWh)로 이는 업계 최저 수준이다. 한국에너지공단 등록 기준으로 연간 에너지 비용 역시 5만1000원으로 국내 업계에서 가장 낮은 수준이다.

비스포크 AI 콤보는 AI 성능이 강화된 것도 특징이다. ▲7형 풀터치 LCD 패널에 컬러 UI로 원하는 정보를 한눈에 확인하고, 스마트싱스로 연결된 다른 가전 제어도 가능한 ‘AI 홈’ ▲세탁물의 무게와 오염도, 건조도를 감지해 세탁·건조 시간을 맞춤 조절하는 ‘AI 맞춤코스’ ▲세탁을 할 때 최대 60%, 건조는 최대 30%까지 에너지를 절감할 수 있다.

황태환 삼성전자 한국총괄 부사장은 “삼성만의 차별화된 AI 경험을 소비자에 지속 제공하며 ‘AI가전=삼성’ 공식을 넘어 ‘모두를 위한 AI(AI for All)’ 비전을 완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