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新선박펀드 출시…총 14억달러 역대 최대 규모
산업은행, 新선박펀드 출시…총 14억달러 역대 최대 규모
  • 고수아 기자
  • 승인 2024.04.08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DB 스마트 오션 인프라 1호 사업 운영개시 및 SOS 펀드 출시
사진은 지난 2일 산업은행이 개최한 '동남권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금융지원방안 설명회'에서 강석훈 산업은행 회장(앞줄 왼쪽 다섯 번째) 및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산은

[화이트페이퍼=고수아 기자] 산업은행(회장 강석훈)은 'KDB Smart Ocean Infra Fund' 1호 사업인 ‘부산항 신항 동원글로벌터미널부산’이 5일 성공적으로 운영을 개시한 가운데, 국적 선사 선대 혁신을 지원하기 위한 업계 최초의 고객 맞춤형 新(신)선박금융 솔루션 'KDB SOS(Smart Ocean Shipping) Fund'를 산업은행 선박 펀드 역대 최대인 총 14억달러 규모로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KDB Smart Ocean Infra Fund는 국내 해양물류의 국제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해 지난해 6월 출범해 총 12억달러(산업은행 최대 8.4억달러) 규모로 운영 중이며, '부산항 신항 동원글로벌터미널부산'은 ‘국내 최대·최초의 완전자동화’ 항만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KDB SOS Fund는 친환경·스마트 선대 전환을 위한 업계의 시급한 요청에 적극 부응하겠다는 의미를 담아 ①대한민국 선박 혁신 프로그램(선박구입지원), ② 중소·중견 해운사를 위한 선박 임대 프로그램(선박운용리스), ③친환경선박 개조 프로그램(선박개조지원), ④우량 운송계약 선박 우대 프로그램(현금흐름 기반 금융)을 지원한다. 

특히 산은이 투자하는 펀드의 선박을 임대‧운영하다 임대기간 종료 시 선박을 매입할 수 있는 '중소·중견 해운사를 위한 선박 임대 프로그램'을 통해 해운사는 선박 구입에 필요한 거액의 투자비를 절감할 수 있다.

'친환경선박 개조 프로그램은 기존 보유 중인 선박의 개조를 통해 최소한의 비용으로도 환경규제 이행이 가능하도록 지원하며, '우량 운송계약 선박 우대 프로그램'은 해운사가 우량한 운송계약 확보할 경우 계약에 기반한 금융구조를 적용하여 지원하고자 한다.

산업은행은 “이번에 새롭게 출시한 KDB SOS Fund와 기존 운용 중인 해양인프라 펀드를 통해 해양산업 지원을 위한 종합 금융플랫폼 구축을 완료했다”며 “산업은행은 우리나라의 해양산업이 글로벌 시장에서도 중장기적인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해양금융 기능을 강화하는 등 정책금융기관으로서 할 수 있는 모든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