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신한갤러리에서 신진작가 3인 전시회 개최
신한은행, 신한갤러리에서 신진작가 3인 전시회 개최
  • 정현수 기자
  • 승인 2023.11.16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모전서 선정된 손희민, 이산오, 임희재 작가 참여
사진=신한은행

[화이트페이퍼=정현수 기자] 신한은행은 내달 23일까지 '2023 Shinhan Young Artist Festa' 그룹 공모전에서 선정된 손희민, 이산오, 임희재 작가의 'Vitarium' 전시를 서울 강남구 역삼동에 위치한 신한갤러리에서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Shinhan Young Artist Festa 공모전은 신한은행의 문화예술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지난 2003년 처음 시작했다. 지금까지 선정된 작가는 총 278명이며 선정작가들은 163회에 걸쳐 개인전 및 그룹전으로 전시회를 개최했다.

2012년부터는 그룹전으로만 운영되고 있으며 연말 공모를 통해 다음해 전시회 참여 작가를 선발한다. 선발된 작가들에게는 ▲전시공간 무료 이용 ▲작품지원비 ▲리플렛 제작 ▲전시홍보 영상 제작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이번 전시에 참여한 세 작가는 '살아있음'에 대한 강한 욕망으로 필연적인 결말이 다가올 때에도 움직임을 보존할 곳을 찾아 그들만의 Vitarium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들을 작품에 표현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진작가들의 활동을 지원하고 대중들이 쉽게 문화예술을 즐길 수 있도록 Shinhan Young Artist Festa를 매년 개최해 전시회까지 지원하고 있다"며 "전시회에 많은 분들이 오셔서 신진작가들의 작품을 감상하고 신한은행 공식 유튜브를 통해 소개되는 전시영상도 관심 있게 봐주시길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2024년 Shinhan Young Artist Festa 전시 공모는 다음달 5일까지 신한은행 사회공헌 홈페이지 '아름다운은행'에서 접수할 수 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