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3분기 영업익 219억…적자 지속
넷마블, 3분기 영업익 219억…적자 지속
  • 최창민 기자
  • 승인 2023.11.09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사진=넷마블

[화이트페이퍼=최창민 기자] 넷마블은 3분기 연결 기준 실적이 매출액 6306억원, 영업손실 219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9일 밝혔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9.2% 줄었고 같은 기간 영업손실은 42.4% 감소했다. 순손실은 284억원을 나타내 지난해 3분기에 견줘 89.8% 줄었다.

3분기 해외 매출액은 5206억원으로 비중이 전 분기 대비 3%포인트 감소한 83%를 기록했다. 지역별 매출 비중은 북미 47%, 한국 17%, 유럽 12%, 동남아 10%, 일본 6%, 기타 8% 등으로 집계됐다.

넷마블은 "이번 분기 선보인 ‘신의 탑:새로운 세계’와 ‘세븐나이츠 키우기’의 신작 출시 효과로 매출과 EBITDA 모두 전 분기 대비 증가하는 모습을 보였다"며 "국내 매출 성장에 힘입어 한국 매출 비중도 전 분기 대비 3%포인트 소폭 증가했다"라고 설명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