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프랑스 파리서 부산엑스포 유치 총력
현대차그룹, 프랑스 파리서 부산엑스포 유치 총력
  • 최창민 기자
  • 승인 2023.11.02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 옥외 영상광고 전개
사진=
현대자동차그룹이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을 위해 제작한 디지털 옥외 광고 영상이 파리 전역 곳곳에서 상영되고 있다. (사진=현대자동차그룹)

[화이트페이퍼=최창민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은 이달 30일(현지시각)까지 프랑스 파리 시내 주요 지역과 쇼핑몰 등에 위치한 270여개 디지털 스크린에서 K-컬처 아티스트와 협업한 디지털 옥외 영상광고를 대규모로 상영하는 등 '2030 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한 총력전에 나선다고 2일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이달 말 2030 엑스포 개최지 발표를 앞두고 국제박람회기구(BIE) 본부와 실제 개최지 선정 투표에 참여하는 각국 BIE 대표부가 상주하는 파리에서 부산 유치에 대한 글로벌 공감대를 강화하고 BIE 회원국의 막판 표심을 공략하기 위해 대규모 옥외 영상광고를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현대차그룹은 이번 디지털 옥외광고에서 갈매기, 광안대교 등 부산의 주요 상징물과 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기원하는 ‘BUSAN is Ready’ 슬로건 등으로 엑스포 개최 의지와 부산의 매력을 담았다.

아울러 현대차그룹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도 영상에 등장해 부산엑스포의 차별화 포인트인 친환경 기술 적용을 통한 탄소중립 엑스포를 강조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다수 BIE 회원국 관계자들이 상주하는 파리에서 K-컬처의 감성으로 부산의 경쟁력을 표현한 옥외광고를 대대적으로 진행해 실질적인 득표 활동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