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오닉5 로보택시, 美 라스베이거스 달린다
아이오닉5 로보택시, 美 라스베이거스 달린다
  • 최창민 기자
  • 승인 2022.08.17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앱티브 합작법인 모셔널
'리프트'와 자율주행 카헤일링 서비스
사진=모셔널
사진=모셔널

[화이트페이퍼=최창민 기자] 모셔널은 미국 최대 차량 공유 서비스 '리프트'와 라스베이거스에서 아이오닉 5 전기차 기반 자율주행 로보택시로 레벨4 자율주행 카헤일링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7일 밝혔다. 모셔널은 현대자동차그룹과 미국 자율주행 기술 업체 앱티브의 합작법인이다. 지난 5월 우버와 함께 시작한 자율주행 배송 이후 두 번째 자율주행 서비스다.

이번 자율주행 서비스는 운전자의 개입 없이 이뤄질 예정이다. 앱을 통해 차량 문을 열고, 직관적인 디스플레이를 통해 출발하며 주행 중 필요한 외부 지원도 받을 수 있다.

모셔널의 광범위한 조사와 승객 피드백을 기반으로 안락함과 편안함을 극대화하는 데 초점이 맞춰졌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모셔널은 내년 완전 무인 자율주행을 실현한다는 계획이다.

모셔널과 리프트는 지난 2018년부터 라스베이거스에서 자율주행 서비스를 시행해 왔다. 양사는 오는 2023년 운전자가 없는 완전 무인 레벨4 자율주행 서비스를 도입한다는 계획이다.

칼 이아그넴마 모셔널 CEO는 “라스베이거스에서 경험할 모셔널의 아이오닉 5 자율주행차는 현대차와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여러 수상 경력에 빛나는 아이오닉 5의 편안함과 디자인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자율주행을 위해 완전히 맞춤 제작됐다”라고 밝혔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