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온, 포드-에코프로비엠과 북미 양극재 생산시설 구축한다
SK온, 포드-에코프로비엠과 북미 양극재 생산시설 구축한다
  • 최창민 기자
  • 승인 2022.07.22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자의향서(LOI) 체결…연내 본계약 예정
사진=SK온
사진=SK온

[화이트페이퍼=최창민 기자] SK온은 미국 완성차 기업인 포드, 양극재 생산 기업인 에코프로비엠과 함께 북미에 양극재 생산시설을 구축하기 위한 공동 투자를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SK온에 따르면 3사는 최근 공동 투자를 위한 투자의향서(LOI)를 체결했다. 연내 공동 투자를 위한 본계약을 체결하고 내년 하반기 공장 착공에 들어갈 계획이다.

투자 금액과 지분율을 비롯 공장 소재지는 조율 중으로 전해졌다.

생산시설에서 제조할 양극재는 SK온과 포드가 최근 공식 설립한 합작 배터리 공장 ‘블루오벌SK’에 공급된다.

북미 생산 거점을 빠르게 확대하고 있는 SK온은 이번 협력으로 배터리 필수 소재인 양극재를 안정적으로 확보하게 됐다. 또 향후 원소재 확보와 생산을 아우르는 소재 현지화 전략 목표에도 한발 다가서게 됐다.

김용직 SK온 소재구매담당은 “핵심 소재 공급망을 강화해 보다 경쟁력있는 배터리를 생산, 글로벌 전기차 시장을 선도할 것” 이라고 말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